Somewhere

어딘가에 홀로 겨울을 나는 꽃처럼 고요하고 아름다운 옷을 입혔다.





CREDIT


포토그래퍼 안혜빈
스타일리스트 김규영, 김인태
모델 이성준
메이크업 이승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