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KKEN MAIKEN

22


2020년 여름 슈즈는 스트랩 샌들이 대세다. 정확히 말하면 편한 스트랩 샌들. 2010년 초반 거리를 휩쓸던 글래디에이터 샌들 트렌드가 2020S/S 컬렉션 무대를 장악했을 뿐만 아니라 남성의 영역에도 진입했다. 스트랩 샌들은 샌들이라는 단어가 주는 특유의 스포티한 무드와 확연히 다르기 때문에 캐주얼을 비롯해 가벼운 슈트 차림에도 매치할 수 있는 여름철 효자 아이템이다. 그중 북유럽의 실용주의를 스트릿 감성으로 전개하는 국내 브랜드 렉켄의 스트랩 샌들 마이켄을 소개한다.


렉켄의 마이켄 샌들은 군더더기 없는 스트랩 샌들로 본질에 충실한 디자인이다. 발등과 발목을 감싸는 스트랩이 과하지 않은 크로스 형태로 스트랩 샌들의 존재감을 적절히 표현함과 동시에 발을 안정적으로 잡아준다. 톱니바퀴 모양의 러버 아웃솔과 발뒤꿈치부터 앞쪽까지 곡선으로 떨어지는 쿠션 미드솔은 흔히 샌들에서 제작하는 편평한 아웃솔의 단점을 극복해 편안한 착화감과 키높이 효과까지 경험할 수 있다.


남성의 데일리 아이템으로 자리 잡은 렉켄 마이켄 스트랩 샌들. 쇼트 팬츠와 루즈한 핏의 팬츠, 심지어 린넨 슈트에도 매칭하기 좋은 마이켄은 W컨셉과 위즈위드, 렉켄 온라인 스토어를 비롯해 가로수길 오프라인 스토어에서도 만날 수 있다. 마이켄은 브라운과 블랙 두 가지 컬러로 출시했으며 가격은 14만 8천원.


EDITOR 이현직
PHOTOGRAPHER 윤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