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 ‘과학과 사람들’과 콜라보레이션

292

매번 예상을 뛰어넘는 이색 협업으로 콜라보 장인 휠라보레이션 (휠라+콜라보레이션) 이라고 별칭을 얻은 휠라가 이번에는 과학과 만나 MZ 세대에게 특별한 메시지를 전한다.

과학과 사람들(MADE IN SPACE)의 굿즈 브랜드 메이드 인 스페이스와 손잡고 패션과 과학이라는 이종 간 협업이라는 이색 만남을 실현했다. 과학을 보다 친근하게 이해하도록 우주와 달을 중심으로 인류 최초 달 착륙자인 닐 암스토롱의 명언인 ‘‘It’s one small step for man, one giant leap for mankind(한 사람의 작은 한 발자국이 인류에게는 비약적 발전이 될 수 있다)’를 키 메시지로 활용했다. 암스트롱의 말처럼 누군가의 한 발자국이 과학을 넘어 세상을 바꿔 놓았듯 두려움이 깃든 새로움 앞에 내딛는 용기 있는 한 걸음의 가치를 MZ 세대와 공유하고 이를 매개로 소통하고자 하는 것이 이번 협업의 목적이다.

이러한 의미를 담아 구현한 콜라보 아이템인 슬리퍼 ‘드리프터 문 랜딩’은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인류의 첫 달 착륙에서 포착한 여러 요소를 디자인 포인트로 활용했다. 닐 암스트롱의 명언을 슬라이드 발등에 새겨 넣었고, 달 표면에 새겨진 인류의 첫 발자국과 동일한 모양을 신발 밑창으로 제작했다. 이는 인류가 최초로 달에 발을 내디뎠을 당시 느껴졌던 신비와 환희, 도전의 감동을 되새겨볼 수 있도록 했다.

그리고 드리프터 문 랜딩은 휠라와 휠라 키즈 두 브랜드에서 각각 화이트와 블랙 두 가지 컬러로 성인용, 아동용으로 출시해 패밀리룩으로 연출하기에도 적합하다. 더불어 구매 시 콜라보레이션을 기념해 굿즈로 제작한 양말과 스트커팩도 함께 제공해 우주와 과학 그리고 휠라를 사랑하는 이들의 소장 욕구를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성인용 제품은 3만 9천 원, 아동용은 3만 5천 원이며 구매는 휠라 공식 온라인 스토어를 비롯해 무신사 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편, 휠라와 과학과 사람들은 이번 협업 제품 외에도 과학과 스포츠 마케팅을 주제로 한 협업 영상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인류 최초의 달 탐사 에피소드와 스포츠 마케팅의 시초를 일궜다고 평가받는 휠라의 ‘첫걸음’에 과한 공통점을 담아 총 2편의 영상을 제작해 빠른 시일 내 유튜브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