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발란스, 삼청동 뉴 콘셉트 ‘그레이하우스’ 오픈

396

뉴발란스가 서울 북촌, 고즈넉한 삼청동에 새로운 콘셉트스토어 ‘그레이하우스(GREY HOUSE)’를 오픈했다. 서울 안국역에서 도보로 8분 거리에 자리한 이곳은 번화가를 벗어난 삼청동 북촌에 등장한 간판조차 작은 한옥양식의 건물에 자리잡았다. 특히 클래식 스니커즈 전문매장으로 일반 매장과는 다르게 뉴발란스의 신발에 관한 히스토리와 다양한 컬렉션까지 확인할 수 있다.

 

뉴발란스 마니아들을 위한 공간으로 조닝마다 다른 컨셉으로 꾸며졌다. 제품 수는 타 스토어에 비해 한정적이지만 made 신발은 물론 앞으로의 협업 컬렉션도 그레이하우스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국내에서 발매되지 않았던 아더 컬러와 또 다른 스니커즈들의 전시를 만나볼 수 있다. NB 마니아를 위한 특별한 공간도 마련되어 있는데, 바로 ‘컬렉터스 아트워크collector’s artworks’라 하여 그레이하우스의 첫번째 엠베서더로 선정된 케빈 팩토리가 직접 큐레이팅한 공간이다.

뉴발란스에 따르면 “앞으로도 이 공간은 NB 마니아들을 위한, NB 마니아들에 의한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며, NB와 신발을 사랑하는 이라면 누구나 공간을 직접 꾸밀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