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냐, 2022 여름 컬렉션 THE (NEW) SET 공개

80

제냐의 2022 XXX 여름 컬렉션이 공개됐다. 제냐는 지난 18일 이태리 밀라노에서 2022 XXX 여름 컬렉션을 디지털 라이브로 진행했다. 제냐의 아티스틱 디렉터, 알레산드로 사르토리가 이끄는 이번 패션쇼 <THE (NEW) SET>은 자유와 구속이 활발히 병치된 영화의 형식으로 진행되었다. 카메라가 녹색 미로 안에서 유동적으로 움직이며 콘크리트 정글을 엿볼 수 있게 해주고, 넓은 지평선과 사람, 자연이 있는 좁은 공간을 통해 정반대의 세계들이 함께 진보하는 새로운 세트를 구현했다.

컬렉션은 유동적이고 편해보이는 실루엣이 돋보이는 제품들로 착용하기 쉬운 룩들을 만나볼 수 있다. 카라 없는 기모노 스타일의 상의와 실용적인 에브리데이 코트, 긴 기장감의 더스터, 오버셔츠, 뉴세대 니트웨어 등 전반적으로 가볍고 촘촘히 짜인 패브릭과 종이처럼 얇은 가죽을 사용해 디자인과 실용성을 갖췄다. 테일러링, 오버 사이즈 포켓 플랩과 드로우 스트링 등의 독창적인 디테일을 진보적인 관점으로 스타일뿐만 아니라 기능적인 면까지 고려한 컬렉션이다. 또한 이번 시즌 역시 식물성 원단과 혼합된 저지 원단 및 기존 원단을 재활용해 제냐의 지속가능성 #UseTheExisting 원단들을 조화롭게 해석했다.

알레산드로 사르토리는 이번 컬렉션에 대해 “제냐가 존재하는 이유와도 같은 테일러링의 본질과 현대의 리듬 사이에 조화를 이루는 것이다” 라며 “이번 컬렉션에서 시도한 것은 기존의 럭셔리한 공예를 재배열 하며 독창성을 유지하면서 창의적이면서도 남성들을 자유롭게 하는 착용하기 쉬운 룩들을 제시하고자 한다. 이번 컬렉션은 간편하면서도 수월함이 핵심이다” 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