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제주 지역부터 일회용 컵 없는 매장 프로젝트 본격시행

100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제주 지역 4개 매장에서 ‘일회용 컵 없는 매장’ 운영을 6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일회용 컵 없는 매장은 일상생활 속 개인 컵 사용의 습관화를 위한 친환경 활동이다. 제주서해안로DT점, 제주애월DT점, 제주칠성점, 제주협재점 등 4개 매장에서 먼저 운영된다.

일회용 컵 없는 4개 매장에서 고객은 음료 구매 시 보증금을 지불하고 리유저블컵을 이용할 수 있다. 판매되는 모든 음료는 톨(Tall)과 그란데(Grande) 사이즈로만 운영된다. 사용한 리유저블컵은 제주지역 4개 매장 및 제주공항에 비치된 반납기를 통해 반납할 수 있다. 반납기를 통해 컵을 반납하면 고객에게 현금, 스타벅스 카드 잔액, 해피해빗 포인트 등으로 보증금이 반환된다. 단 파손된 컵은 반납이 불가능하다.

이번 4개 매장의 운영을 통해 개선해야 할 부분들을 지속 보완해 나가며, 오는 10월까지 제주 지역 전 매장으로 일회용 컵 없는 매장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스타벅스는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