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 비통, 창립자 탄생 200주년 기념 ‘루이 : 더 게임’ 공개

476

루이 비통이 창립자 루이 비통의 탄생 200주년을 기념해 ‘루이 200’ 프로젝트를 전개한다. 먼저 창립자의 이야기를 새롭게 풀어낸 어드벤처 비디오 게임 ‘루이: 더 게임(Louis: The Game)’이 오는 4일 공개된다. 루이 비통의 마스코트 비비엔(Vivienne)이 창립자 탄생 200주년을 상징하는 200개의 초를 수집하기 위해 전 세계 7개 지역을 모험하는 여정을 담았으며, 각 퀘스트마다 브랜드 역사에 대한 흥미로운 일화를 확인할 수 있다. ‘루이: 더 게임’은 애플 및 안드로이드 기기로 이용 가능하며,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를 통해 다운받을 수 있다.

 

19세기 후반부터 쇼윈도 아트를 지속해온 루이 비통의 전통에 이어,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 200명과의 협업으로 탄생한 쇼윈도 또한 선보인다. 회화, 비디오, 공연, 조각, AR, 사진, 글, 음향 등 다양한 소재를 통해 장인정신 및 독창성 등 창립자 루이 비통의 유산이 각 아티스트의 방식으로 재해석된 것이 특징이다. 이번 쇼윈도 프로젝트는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루이 비통 스토어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외에도 뉴욕을 대표하는 아티스트 알렉스 카츠(Alex Katz)가 완성한 세 폭의 대규모 루이 비통 초상화, 루이 비통의 삶을 다룬 프랑스 작가 카롤린 봉그랑(Caroline Bongrand)의 소설 역시 올 하반기 중 만나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루이 비통 개인의 발자취를 조명한 다큐멘터리 ‘루이를 찾아서(Looking for Louis)’도 스트리밍 플랫폼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