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 스페셜 티저 공개

187

넷플릭스 인기 드라마 종이의 집이 한국판 제목을 확정하고 올해 시리즈를 공개한다. 종이의 집 한국판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은 다른 개성, 능력의 강도들이 기상천외한 변수에 맞서며 초유의 인질 강도 극을 벌이는 과정을 그린다. 스페셜 티저 영상에서는 인질 강도 극을 계획하는 교수(유지태)와 이에 맞서는 위기협상팀장 선우진(김윤진)의 모습이 등장한다. 어두운 방 홀로 고민에 빠진 교수(유지태)의 시선이 닿는 곳에는 스페인 원작 시리즈의 상징인 달리 가면을 비롯해 부네탈, 양반탈 등 한국의 전통 가면들이 걸려있다. 영상 마지막엔 이름 대신 도시 이름으로 불리는 8명의 강도단 베를린(박해수), 도쿄(전종서), 모스크바(이원종), 덴버(김지훈), 나이로비(장윤주), 리우(이현우), 헬싱키(김지훈), 오슬로(이규호) 모습이 등장하며 기대감을 더했다.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은 2022년 넷플릭스에서 만나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