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래퍼, 빈지노 싱글 ‘Monet’ 무단 도용 발매

179
치핀코스(Chipinkos)라는 이름의 러시아 래퍼가 빈지노의 싱글 Monet 음원을 자신의 음악인 것처럼 원곡 그대로 무단 음원 발매했다. Monet는 지난해 빈지노가 6년 만에 정규 앨범  <NOWITZKI>(노비츠키)의 발표를 예고하면서 깜짝 공개했던 신곡이다. 특히 올해 이 곡은 세계적인 농구 게임 NBA 2K22 공식 사운드트랙으로 정식 수록되면서 많은 화제를 모았다. 빈지노의 새 정규 음반 <NOWITZKI>를 함께 제작 중인 비스츠앤네이티브스는 이번 도용에 강경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한편, 빈지노는 지난해 12월, 한달 동안 스웨덴에서 진행된 정규 음반 <NOWITZKI>의 제작 캠프를 마치고 귀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