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가 1988년도 시대 배경을 담아낸 신메뉴 ‘88 서울 비-프 버거’를 출시했다. 88 서울 비-프 버거는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과 맥도날드가 함께 선보이는 한정 메뉴로 넷플릭스 콘텐츠와 협업해 메뉴를 출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영화의 시간 배경이 되는 1988년 당시 서울의 감성을 그대로 담았으며 사라다빵을 연상케하는 에그 양배추 샐러드와 크로켓 번의 조합이 특징이다. 부드럽고 고소한 맛의 에그 양배추 샐러드와 빵가루가 뿌려진 바삭한 식감의 크로켓 번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색다른 매력과 추억을 선사한다. 여기에 순 쇠고기 패티, 생 양파 등의 재료를 더했다.

맥도날드는 이번 제품 출시를 기념해 판매 기간 동안 80년대 콘셉트의 포스터를 전국 매장 내부에 부착한다. 또 실제 1988년도 맥도날드 매장에서 쓰인 디자인과 유사한 전용 종이컵과 패키지를 제공하는 등 방문 고객들이 맥도날드만의 레트로 감성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